국방부, 용산~전주역 열차 안에서 병사들 맞춤 취업 상담
국방부, 용산~전주역 열차 안에서 병사들 맞춤 취업 상담
  • 주택건설신문
  • 승인 2019.05.15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청년장병 취업 희망열차' 첫 운행
전주 우수 중소기업 견학, 현장 면접도
매회 100여명씩 5차례 추가 운행 예정
전진환 기자 = 장병 취업지원 드림열차 첫 운행을 첫 시작하는 26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역 승강장에서 오영식 한국철도공사 사장, 이상직 중소기업진흥공단 이사장, 서주석 국방부 차관과 장병들이 열차 탑승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8.11.26.
전진환 기자 = 장병 취업지원 드림열차 첫 운행을 첫 시작하는 26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역 승강장에서 오영식 한국철도공사 사장, 이상직 중소기업진흥공단 이사장, 서주석 국방부 차관과 장병들이 열차 탑승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8.11.26.

오종택 기자 = 국방부는 15일 병사들의 취업지원을 위해 열차를 타고 직업 상담과 우수 중소기업 탐방 등을 하는 '청년장병 취업 희망열차'를 처음 운행했다고 밝혔다.

취업 희망열차는 지난해 11월 국방부가 한국철도공사,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과 장병 취업지원을 위해 체결한 업무협약에 따라 마련됐다.

전방지역 부대장의 추천으로 선발된 병사 100여명은 이날 서울 용산역에서 출발해 전주역까지 이동하며 열차 안에서 진로교육과 상담사와의 1대 1 맞춤 상담을 했다.

희망열차에는 조경자 국방부 보건복지관과 이상직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이 동행하며 장병들에게 기업 현장견학과 취업소개 등 지원내용을 설명했다.

도착지인 전주에서는 지역의 우수 중소기업 비나텍㈜과 올릭스를 방문해 기업소개 받고, 직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희망하는 장병에 한해서는 현장 면접도 진행했다.

국방부는 올해 대전, 원주, 부산 등에서 5차례 더 희망열차를 운행할 예정이다. 국방전직교육원에서 참여자를 모집해 매회 100여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국방부 관계자는 "청년장병 취업지원 강화를 위해 운영되는 희망열차는 정부혁신의 핵심 가치를 반영해 장병들 사기 증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장병들의 취업 고민을 덜어주고,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사업을 계속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