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달, 로저스컵 정상…마스터스 1000시리즈 35번째 우승
나달, 로저스컵 정상…마스터스 1000시리즈 35번째 우승
  • 주택건설신문
  • 승인 2019.08.12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세 안드레스쿠는 윌리엄스에 기권승
【몬트리올=AP/뉴시스】라파엘 나달(2위·스페인)이 11일(현지시간)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로저스컵에서 우승,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나달은 결승전에서 다닐 메드베데프(9위·러시아)를 세트 스코어 2-0(6-3 6-0)으로 물리치고 우승해 2005년, 2008년, 2013년, 2018년에 이어 이 대회 다섯 번째 정상에 올랐다. 2019.08.12.
【몬트리올=AP/뉴시스】라파엘 나달(2위·스페인)이 11일(현지시간)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로저스컵에서 우승,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나달은 결승전에서 다닐 메드베데프(9위·러시아)를 세트 스코어 2-0(6-3 6-0)으로 물리치고 우승해 2005년, 2008년, 2013년, 2018년에 이어 이 대회 다섯 번째 정상에 올랐다. 2019.08.12.

【서울=뉴시스】김희준 기자 = 라파엘 나달(33·스페인·2위)이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로저스컵 우승을 차지했다.

나달은 12일(한국시간)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열린 대회 단식 결승에서 다닐 메드베데프(23·러시아·9위)를 2-0(6-3 6-0)을 가볍게 물리쳤다.

2005, 2008, 2013, 2018년에 이어 이 대회 개인 통산 5번째 우승이다.

또 나달은 마스터스 1000시리즈에서 통산 35번째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4대 메이저대회 바로 아래 등급인 마스터스 1000시리즈는 1년에 9차례 열린다. 마스터스 1000시리즈 최다 우승 기록은 나달이 가지고 있다. 노박 조코비치(32·세르비아·1위)가 33회로 뒤를 잇고 있다.

이번 대회까지 마스터스 1000시리즈에서 통산 381승을 거둔 나달은 378승으로 최다승을 기록 중이던 로저 페더러(38·스위스·3위)를 넘어섰다.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열린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로저스컵에서는 비앙카 안드레스쿠(19·캐나다·27위)가 우승했다.

【토론토=AP/뉴시스】 비앙카 안드레스쿠(캐나다·사진 오른쪽)가 12일(한국시간) 캐나다 토론토에서 열린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로저스컵 결승에서 세레나 윌리엄스(미국)에 기권승을 거둔 후 윌리엄스를 위로하고 있다.
【토론토=AP/뉴시스】 비앙카 안드레스쿠(캐나다·사진 오른쪽)가 12일(한국시간) 캐나다 토론토에서 열린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로저스컵 결승에서 세레나 윌리엄스(미국)에 기권승을 거둔 후 윌리엄스를 위로하고 있다.

안드레스쿠는 세레나 윌리엄스(38·미국·10위)와의 결승에서 기권승을 거뒀다. 윌리엄스는 1세트 게임 스코어 1-3으로 뒤진 상황에서 메디컬 타임아웃을 요청했고, 끝내 기권을 선언했다.

2017년 9월 딸을 낳은 후 2018년 3월 코트로 돌아온 윌리엄스는 엄마가 된 이후 첫 투어 대회 우승을 노렸으나 허리 위쪽 통증 탓에 경기 시작 16분 만에 기권했다.

윌리엄스는 기권한 뒤 눈물을 흘렸다.

안드레스쿠는 1969년 페이 어번 이후 50년 만에 이 대회 단식에서 우승한 캐나다 선수가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