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PK 의원들, 이 총리 만나 "신공항 조속히 검증해달라"
與 PK 의원들, 이 총리 만나 "신공항 조속히 검증해달라"
  • 주택건설신문
  • 승인 2019.11.18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與 PK 의원 10명 중 8명 참석…신공항·공공기관 이전 언급
李총리, 거취 문제에 "그건 내가 아닌 당이 결정할 문제"
이낙연 국무총리가 16일 오전 대구 달성군 강서소방서에서 독도 소방구조헬기 추락사고 실종자 가족 대기실을 찾아 면담하고 있다. 2019.11.16.
이낙연 국무총리가 16일 오전 대구 달성군 강서소방서에서 독도 소방구조헬기 추락사고 실종자 가족 대기실을 찾아 면담하고 있다. 2019.11.16.

더불어민주당 PK(부산·울산·경남) 지역 의원들은 18일 오전 이낙연 국무총리를 만나 김해신공항 안을 검증할 검증위원회를 조속한 시일 내에 구성해 이 문제를 조기에 매듭지어달라고 요청했다.

민주당 PK 의원들은 이날 오전 정부 서울청사 국무총리 집무실을 방문해 동남권 신공항과 제2차 공공기관 이전 문제에 대한 총리실 차원의 조속한 결정을 촉구했다.

김영춘 의원은 뉴시스와 통화에서 "김해 신공항에 대한 검증 작업을 빨리 완결지어달라고 요청했다"며 "과거 잘못된 결정의 전철을 밟지 말고 국가균형발전 차원, 24시간 관문공항으로의 기능을 검증해달라는 게 PK 지역의 요구"라고 말했다.

김 의원은 "현재 검증위원회를 구성하고 있는데 총리실이나 국토교통부에서는 기술적 검토, 기능적 검토에만 주안점을 두고 있다"며 "애초에 신공항의 목적에 충실한 결정인지를 검토해달라는 것"이라고 말했다.

PK 의원들은 또 수도권 공공기관 지방 추가 이전에 대해서도 속도를 내줄 것을 요구했다.

한 참석자는 통화에서 "이 총리는 역대 총리 중 국가 균형발전에 대한 철학과 인식이 가장 뛰어나신 분"이라며 "이 총리도 저희 의견에 공감을 표했고, 검증위원회를 빨리 구성하겠다고 이야기했다"고 말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이 총리의 거취에 대한 언급도 등장했다. 이 총리는 당 복귀 시점과 관련해 "내가 결정할 문제가 아니고, 당이 결정해줄 문제"라고 말했다고 한다.

또 다른 참석자는 "이 총리 거취 문제에 대해 이야기할 자리가 아니었기 때문에 환담 수준 이야기에서 잠깐 나왔고 총리가 당이 결정할 문제라고만 간단하게만 언급했다"고 전했다.

이날 간담회는 김 의원이 지난 13일 PK 지역 의원들과 간담회를 열어 결정한 뒤 이 총리에게 요청해 이뤄졌다. 간담회는 한 시간 가량 진행됐다.

간담회에는 김 의원을 비롯해 PK를 지역구로 둔 김해영·전재수·윤준호·박재호(부산), 이상헌(울산), 민홍철·김정호(경남) 의원 등 8명이 참석했다.

서울=뉴시스]한주홍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