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소코리아, 친환경 디지털 스크린 제판기 GOCCOPRO 시리즈 중 다목적 전문가용 모델 ‘QS200’ 출시
리소코리아, 친환경 디지털 스크린 제판기 GOCCOPRO 시리즈 중 다목적 전문가용 모델 ‘QS200’ 출시
  • 뉴스와이어
  • 승인 2020.10.16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와이어)
디지털 인쇄기 전문기업 리소코리아(대표 에무카이 타카시)는 친환경 디지털 스크린 제판기 ‘GOCCOPRO 시리즈’의 다목적 전문가용 모델 ‘QS200’을 선보여 고객들의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리소는 2019년 산업용/전문가용 ‘QS2536’ 모델과 보급형 ‘100’ 모델로 구성된 ‘GOCCOPRO(고코프로) 시리즈’를 출시한 데 이어 고급형 모델인 ‘QS2536’보다 진입장벽을 낮춘 다목적 전문가용 모델 ‘QS200’을 선보이고 있다.

‘GOCCOPRO(고코프로) 시리즈’는 ‘Get out of the Dark’라는 콘셉트 아래 전통적인 스크린 인쇄 제판의 번거로운 과정을 자동화한 친환경 디지털 스크린 제판기로, 초보자도 손쉽게 작업이 가능하며 작업효율성과 생산성을 크게 높일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기존 전통적인 스크린 인쇄 방식은 디자인 도안, 포지티브 필름 출력, 프레임에 실크망사 견착, 실크망에 유제 도포, 유제 도포된 망 건조, 실크망 노광(감광) 공정, 노광된 망 물세척, 완성된 스크린망 건조, 스크린망 완성, 인쇄준비라는 9단계의 복잡한 과정을 거친다.

이에 반해 ‘GOCCOPRO(고코프로) 시리즈’는 이러한 일련의 과정을 4단계로 디지털화해 디자인 도안 후 파일을 기기로 전송하기만 하면 바로 스크린망을 출력할 수 있고 프레임에 견착 후에 인쇄할 수 있다. 최종사용자는 이렇게 제작된 디지털망을 셔츠, 에코백 등에 올려놓고 원하는 색상을 도포하여 건조시켜 자신만의 굿즈를 완성할 수 있다. 특수 전기처리를 추가하면 스테인레스(포크, 텀블러 등)에도 인쇄가 가능하다.

특히 ‘GOCCOPRO(고코프로) 시리즈’의 핵심 기술인 ‘리소(RISO) 드라이 감열 제판 시스템’은 컴퓨터에서 전송된 원고 데이터를 써멀헤드의 열로 마스터에 구멍을 뚫는 방식이다. 이에 초보자도 쉽고 간편하게 제판할 수 있으며 유제(乳劑)와 물을 사용하지 않아 친환경적이다. 또한 감광에 필요한 암실과 세척을 위한 배수 시설이 필요 없어 제한된 공간에서도 실크스크린 제판이 가능하다.

‘QS200’은 최대 420mmX620mm의 A2와이드 사이즈를 600dpi의 고해상도로 제판할 수 있다. 하프톤 처리(회색 음영 효과를 내기 위한 흑색과 백색의 망점 처리)가 가능하며 다색 인쇄 시에도 정밀한 위치 조정이 가능해 특히 티셔츠 인쇄에 적합하다. 또한 감열지에도 제판이 가능해 디자인 시안 확인 시에 매우 유용하며 필요한 부분만큼만 제판할 수 있는 ‘원 포인트 제판’이 가능해 메쉬를 낭비하지 않으면서 경제적으로 제품을 사용할 수 있다.

‘QS200’은 A4사이즈 기준 단 2분(*최대 사이즈로 제판 시, 4분)이면 제판이 완료되고, 바로 인쇄 작업을 진행할 수 있어 효율적으로 납기를 단축할 수 있다.

‘QS200’은 판교 본사에 마련된 ‘GOCCOPRO(고코프로)’ 쇼룸에서 직접 제품을 체험해 볼 수 있으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고객센터로 연락하면 된다.

리소코리아 개요

리소과학공업주식회사는 1946년 설립 이래 공판인쇄분야 세계 시장의 과점(70%) 기업으로 전 세계에 26개의 해외 자회사를 설립하고 세계 180개국에 제품을 판매하고 있으며 미주, 유럽, 아시아 전 지역에서도 독보적인 시장 점유율을 보유하고 있다. 특히 ‘세계에 없는 물건을 만든다’는 R&D 정책을 고수하며 연구개발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 2001년 설립된 리소코리아는 한국 시장 내 45% 이상의 시장 점유율을 보유하고 있으며, 국내 시장의 특성을 파악하기 위해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출처:리소코리아
언론연락처: 리소코리아 홍보대행 커뮤니케이션 웨이브 이영미 차장 02-3672-6597 QS200 제품 관련 문의 고객센터 1588-2181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보도자료 출처 : 리소코리아
보도자료 통신사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 배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주택건설신문
  • (100-866) 서울 중구 퇴계로187(필동1가 국제빌딩( 2층)
  • 대표전화 : 02-757-2114
  • 팩스 : 02-2269-51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향화
  • 제호 : 주택건설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4935
  • 등록일 : 1995-12-23
  • 발행일 : 1996-06-20
  • 회장 : 류종기
  •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종수
  • 편집국장 : 박태선
  • 주택건설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주택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c@newshc.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