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정부 출범 당시 분양 서울 아파트, 평균 10억2천 올랐다
文정부 출범 당시 분양 서울 아파트, 평균 10억2천 올랐다
  • 주택건설신문
  • 승인 2021.10.13 12:18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만랩, 국토부 실거래가 자료 분석
녹번e편한세상캐슬1차, 167.0% 올라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분양한 서울 일부 아파트 매매가격이 분양가 대비 약 130%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부동산 정보제공 업체 경제만랩이 지난 2017년 분양한 서울 아파트 중 올해 9월 실거래된 아파트 10곳의 매매가격을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자료로 분석한 결과, 이들 아파트는 분양가 대비 평균 10억2000만원 올라 128.3% 껑충 뛴 것으로 나타났다.

분양가 대비 가격 상승률이 가장 높은 곳은 2017년 11월 분양한 은평구 응암동 '녹번e편한세상캐슬1차' 전용면적 59.97㎡로 당시 4억4000만원에 분양했지만, 올해 9월 11억7500만원(18층)에 실거래가 이뤄지면서 분양가 대비 7억3500만원 오르고 167.0% 상승했다.

2017년 6월 분양한 양천구 신월동 '목동센트럴아이파크1단지' 전용면적 84.96㎡은 5억8000만원에 분양했지만, 2021년 9월 14억원(7층)에 거래돼 분양가 대비 8억2000만원 오르고 141.4% 뛰었다.

또 2017년 9월 분양한 서초구 잠원동 '반포센트럴자이' 전용면적 114.96㎡은 19억1000만원에 분양했지만, 올해 9월에는 45억(16층)에 실거래가 이뤄져 분양가 대비 25억9000만원이나 오르고 135.6% 상승률을 기록했다.

황한솔 경제만랩 리서치연구원은 "서울 새 아파트에 대한 수요는 많지만, 공급이 원활하게 이뤄지지 못하자 새 아파트들의 희소성이 커져 가격이 고공행진하고 있는 분위기"라며 "즉각적이고 획기적인 공급확대 대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홍세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주택건설신문
  • (100-866) 서울 중구 퇴계로187(필동1가 국제빌딩( 2층)
  • 대표전화 : 02-757-2114
  • 팩스 : 02-2269-51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향화
  • 제호 : 주택건설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4935
  • 등록일 : 1995-12-23
  • 발행일 : 1996-06-20
  • 회장 : 류종기
  •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종수
  • 편집디자인 : 이주현
  • 주택건설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주택건설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c@newshc.kr
ND소프트